CJ인터넷, 캡콤 퍼블리셔인감요? – 미니파이터

국산게임 또 日게임 표절논란

넷마블 미니파이터 사이트


아랑전설(Fatal Fury)의 테리 보거드(Terry Bogard)


스트리트 파이터(Street Fighter)의 켄(Ken)


킹오브파이터즈(King of Fighters)의 김갑환(Kim)


스트리트 파이터(Street Fighter)의 장기에프(Zangief)


다크스토커즈(Darkstalkers)의 펠리시아(Felicia)

캐릭터가 3개 더 있는데, 이 캐릭터 동작이 어느 게임의 어느 캐릭터와 비슷한지 기억을 못해서 못 올리겠습니다.
-ㅁ-;

결론은, CAPCOM vs SNK의 넷마블판인가 봅니다. 격투게임계에서는 알아주는 게임들의 퍼블리셔를 맡다니,
CJ인터넷 드디어 해냈군요! (…)

4 댓글

  1. 원래 캠콤 라이센스를 따려고 캡콤 캐릭터로 게임을 만들어 놓았는데. 라이센스를 취득 못했다는 이상한 소리를 들은 것 같기도 합니다요. -_-;
    근데 라이센스를 안 딴 상태에서 무슨 똥배짱으로 캡콤캐릭터로 개발한건지 물어보고 싶어요.
    (대단한 정신세계를 가진 회사인 듯)
    그리고 라이센스를 못 땄으면 계획을 백지화 시키던가. 아니면 확실히 다른 캐릭터를 만들던가.

    이거 무슨 라이센스를 따려다가 결렬되자 표절작으로 선회하는 짱깨 마인드도 아니고. 이뭐병.

  2. 짜증나서 한게임 아이디만 쳐지고 테일즈런너 에서 래디를 눌렀는데…. 결국 안돌아가서 짜증이나서 그냥
    나와버렸는데… 에재부터 이랬는데 다음주에 또 안돌아 갈까봐 걱정이다…

    재발 돼었스면 좋겠다 지금은 짜증이 펄펄 나서 죽을것만같다….ㅠ.ㅠ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