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I 글로벌과 코리아의 DRM-Free에 대한 자세

사용자 삽입 이미지EMI Music launches DRM-free superior sound quality downloads across its entire digital repertoire

London, 2 April 2007 — EMI Music today announced that it is launching new premium downloads for retail on a global basis, making all of its digital repertoire available at a much higher sound quality than existing downloads and free of digital rights management (DRM) restrictions.

벅스, 음반사와 또 법정분쟁…“음원사용 즉각 중단하라”

3일 서울음반과 CJ뮤직, EMI뮤직코리아 등 음반업체 9사는 음악 파일 스트리밍 및 다운로드서비스업체 벅스를 상대로 음원 파일 사용을 중지하라며 서울중앙지법에 가처분신청을 냈다.

물론, iTS과 벅스는 다르고, 경우도 다릅니다. iTS의 EMI 음원은 어디까지나 EMI과 Apple의 합의 하에 이루어진 것이고, 벅스의 DRM-Free음원은 권리자의 허가를 받지 못했습니다. 오히려 DRM-Free를 시행하는 과정에서 협의도 없이 거의 일방적인 통보 후 서비스 개시를 강행한 것으로 보이는 벅스 쪽의 책임이 더 있다고 보입니다. 따라서, EMI 코리아를 비롯한 음반업체 9사는, 어떻게 보면 저렇게 가처분 신청을 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지고 있고, 정당한 권리의 행사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과 하루 간격으로 알려진, EMI 글로벌과 EMI 코리아가 DRM-Free를 대하는 자세가 극명하게 대비되는 것 같아 재미(?)있네요. EMI 코리아는 현재 DRM-Free를 제법 공급하고 있는 쥬크온에서도 자사 음원에 대해 DRM-Free를 허가하고 있지 않습니다만, 앞으로 글로벌 본사의 정책에 따라 EMI 뮤직 코리아의 정책도 바뀔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이와는 별개로, DRM-Free를 선언함으로써 iTS가 없어도 iPod가 충분하게 훌륭하다는 스티브 잡스의 말에는 다소 동의하지 않습니다. iTS 없는 iPod는 반쪽짜리 밖에 안되지요. 그 뭣같은 A/S 정책을 생각해보면 더더욱. 그러니 반쪽짜리 iPod 쓰면서 애플에 iTS 런칭해달라는 요구 한마디 안하시는? 못하시는? 일부 Aㅃ/Iㄲ 분들을 보면 안습일 수 밖에요. -_- 그나저나 iTS는 왜 런칭하지 않은 국가에서의 타국가 iTS Account 계정 개설을 차단하는지, 그것도 좀 이해가 안되는군요.

10 댓글

  1. 오늘 CNN 뉴스를 보았습니다..

    EMI가 Beatles 앨범의 배포권을 가지고 있고, Apple Corp가 실제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었더군요..
    여기서 말하는 Apple Corp는 Apple Inc랑 다릅니다만.. 얼마전에 로고 등을 통합하기로 결정내렸습니다..
    회사는 다르지만 같이 이익(?)을 공유하는 것이 되었죠..

    — Apple Corp는 Fab Four(Beatles) 가 만든 회사입니다. 현재도 대주주로 있구요.. —

    아무튼 이번에 DRM Free 선언은 그 동안.. 유럽 등을 포함한 여러 나라의 전문가들이 질책하고..
    강력하게 요구한 사용자들의 주장을 받아들인 계기가 되겠군요…

    하.지.만.. 분명 돈을 벌기 위해서 EMI와 Apple Inc 는 .. 분명..
    진입장벽을 높게 쌓을 겁니다….

    그게 이번에 벅스를 치고.. 저작권/배포권에 대한 문제를 들어… 여러 다른 Player 및 Online 음원 제공 사이트를..
    제재하여 Apple Inc 는 IPOD 판매를 부추기고… EMI는 배포권을 빌미로 여기저기서 깡패(?)처럼..
    돈을 뽑아갈 가능성이 높습니다…

    아무튼… 스티브 잡스 아저씨는 정말 대단합니다..
    어떤 면에서는 악마같고.. 어떤 면에서는 상당한 선구자 같습니다..
    역시 개발자가 아닌 기업가는 다르군요..

    1. 비틀즈는 이번 DRM-free에서는 제외되었어. 그래서 비틀즈는 관계없고…

      Apple에서도 헤게모니를 확실히 장악하기 위해서 진입장벽을 높이겠지. 뭐 그래도, 결과적으로 소비자한테 해피하게 진행된다면야. 뭐. 문제는 그게 iTS로만 집중되면 안될텐데…

  2. 비틀즈에 대해서도 향후에 DRM-Free할 계획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1. ㅇㅇ 그 야그는 들었지만, 비틀즈가 가지는 상징성이 이번 DRM-Free에 대해서 결정적인 팩트라는 생각은 쉽사리 들질 않네…

  3. 아마도 처음 비틀즈 이야기를 해서였나봅니다..
    이번 DRM – Free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것은 유럽 쪽에서의 비판과.. (정확히 어떤 단체인지는 모르겠지만..)
    EMI에서 조사한 사용자의 요구 사항.. 그리고 새로운 수익구조를 끊임없이 찾아내려는 애플사의 스티브 잡스 아저씨..
    의 생각이 잘 맞아떨어져서 된것이지요..
    단지 말하고 싶었던건… Apple Inc와 Apple Corp가 합병한 것이… EMI에게는 손잡으면서 이점으로써 작용한 부분이
    좀 있다고 생각한 것입니다…

  4. zune 에서도 emi 의 drm-free 를 제공하겠단 뉴스가 나오더군요
    울나라에서도 해주면 좋겠~_~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