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연구소, 네이버에 백신 엔진 공급


안철수연구소 – NHN, 백신 엔진 제공 합의 [안철수연구소 | 2008-01-15]
무료 백신 시장 ‘소용돌이’…안철수-NHN, 백신 제공 제휴 [K모바일 | 2008-01-05]

사용자 삽입 이미지NHN이 네이버 PC그린 서비스에 카스퍼스키 엔진을 탑재하려는 계획이 무산된지 3개월이 지난 오늘, 안랩과 NHN은 네이버 PC그린 서비스에 안랩의 V3 엔진도 탑재하는 MOU를 체결하여 전격적으로 발표하였습니다. 당시 NHN이 안랩 등 기존 보안업체의 반발로 PC그린을 오픈 플랫폼으로 전환한다고 발표하였는데 그에 안랩이 화답한 모양새가 되었습니다. 이로써 네이버 PC그린 서비스는 좌초 위기에서 벗어나 러시아의 카스퍼스키 엔진, 한국의 V3 엔진 및 기타 다른 안티 바이러스 엔진을 동시에 탑재하여 제공하는 멀티 엔진 백신으로 서비스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엔진 제공 제휴는 두 업체간 가장 큰 쟁점이었던 실시간 감시 기능의 제공이 포함되어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는 곧, 안랩에서 그동안 판매해왔던 V3 Internet Securiry 7 for Desktop의 판매를 사실상 포기한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동일한 엔진을 가진 동일한 성능(부가서비스는 다르지만)의 백신이 한 곳에서는 무료로 배포되고 있고, 한 곳에는 패키지 판매한다면 사용자들이 어떤 것을 선택할지는 그다지 어렵지 않지요. 거의 괴멸 상태에 가까운 패키지 소프트웨어의 유력 상용 제품군이 통신사업자의 논리에 의해 결국 사라진다고도 볼 수 있습니다.

안랩의 이러한 태도 변화는, 작년 가을 네이버 PC그린 서비스 당시 안랩의 반발에 대해 사용자들이 결코 호의적인 반응을 보이지 않았고, 실시간 감시 기능을 제공하는 이스트소프트의 알약 출시(비트디펜더 엔진 탑재) 등으로 개인 사용자를 대상으로하는 안티 바이러스/스파이웨어 시장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는 것을 감안한 것으로 보입니다.

다소 안랩에서 꺼림칙할 것은 이번 제휴로 인해 안랩에서 판매하고 있는 V3 상용제품 구매자와 유료 보안 서비스인 빛자루를 사용하는 사용자들의 불만입니다. 기존 상용 제품 구매자야 1년 단위 단발 갱신 계약을 체결하는 것이기 때문에, 차후 버전이 무료화된다고 하더라도 큰 문제가 없기야 하겠습니다만, 실시간 감시 때문에 1주 2,200원이라는 비용을 지불하는 빛자루 파워 서비스 사용자들은 대체 왜 지금까지 돈을 내고 썼냐는 불만이 나올 수 있겠죠. 이 역시 빛자루 파워 서비스를 무료화하면서 대응을 하는 선에서 마무리를 짓지 않을까 싶습니다. 남은 기간에 대한 비용은 환불 조치를 하던지 뭘 주던지 하면서 무마하겠죠.

개인적으로는 V3라는 이름이 네이버 PC그린에 의해 사실상 잡아먹히는 듯 한 느낌입니다. 안랩은 대세에 순응하는 대신 당장 빛자루 파워에서 발생하던 매출, 그리고 V3라는 이름을 개인 사용자 시장에서 없어지게 하는 이런 저런 피해를 보게 되었습니다. V3가 Internet Security 7로 넘어가면서 엄청나게 무거워진 덩치 때문에 안 쓰기 시작했고, V3 2004시절 18,900원이었던 재계약 비용도, V3 IS7으로 제품교환을 했더니 재계약 횟수도 0회로 초기화되면서 26,400원으로 인상되어 재계약마저 포기하긴 했습니다만, 좀 아쉽긴 하네요.

V3 엔진을 탑재한실시간 감시 기능을 탑재한 네이버 PC그린의 오픈 베타 시작은 1월 21일부터라고 합니다(V3 엔진 탑재시기는 4월경으로 예측됩니다). ⓣ

너른호수

2004년부터 모 포털 사이트 알바로 시작한, 취미로 하던 웹질을 직업으로 만든 일을 굉장히 후회하고 있는 이메일 서비스 운영-기획자 출신 앱 PM(?). 현재 모 회사에서 앱 PM을 하고 있으나 메일쟁이로 지낸 15년에 치여 여전히 이메일이라면 일단 관심부터 쏟는 중. 버팔로이자 소원이자 드팩민이고, 혼자 여행 좋아하는 방랑자. 개발자 아님, 절대 아님, 아니라고!

You may also like...

8 Responses

  1. ㅂㄹ 댓글:

    안랩의 삽질행보와 그동안의 이미지 하락,
    특히 슥섬..아니 모 파워블로거님이 신나게 까주신 것 등등을 생각하면
    두 볼에 흐르는 이 뜨거운 육수..

  2. astraea 댓글:

    솔직히 안랩이 우물안 개구리였다고는 생각해요;
    이번 조치가 일단은 반갑고,,
    부디 진정 세계적 보안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음 좋겠네요

  1. 2008-01-15

    세계최초 실시간 무료백신 시대 개막(종합)거기서 ‘세계 최초’는 왜 붙는건데? 어째튼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네이버로 잘 알려진 NHN은 실시간 감시 기능이 있는 무료 백신을 배포하려고 했고, 안철수 연구소는 국내 백신시장이 교란된다고 딴지 걸었었죠. 이제 합의가 된 모양입니다. 전에도 글 쓴적 있지만, 이미 외국산 무료백신과 알약등의 무료 백신이 나온 상태에서, 안철수 연구소의 고집스런 딴지는 명분이 없는 상태였습니다.이전의 몇몇 게임 대량 해…

  2. 2008-01-15

    예전에 네이버가 실시간 감시기능이 있는 백신을 PC그린이라는 이름으로 배포할려고 했었다. 그런데 국내 백신업계의 반발로 무산이 된 적이 있다.네이버의 무료백신 중단을 보고 (2007. 12. 3)그러는 가운데 야후가 비전파워로부터 엔진을 제공받아서 야후툴바에 실시간 감시기능이 포함된 무료 백신을 배포하기에 이른다.포털제공 무료백신, 대세되나…야후, 첫 서비스 (2007. 12. 26)또 알소프트는 알약이라는 무료 백신을 정식으로 배포하기 시작했다….

  3. 2008-01-15

    안철수 연구소에서는 V3와 빛자루를 개인사용자에게는 무료로 제공을 할 수도 있다고 하네요. 학교나 회사같은데서는 돈을 계속해서 받아나겠죠. 관련 기사 보기 다른 무료 백신들이 나오자 어쩔 수 없는 선택을 한 거 같네요. 네이버에서 무료 백신인 PC그린이 나오자 온갖 말을 내놓으면서 백신업계 전체가 죽는다며 그랬다죠. 결국 네이버는 PC그린을 버려버렸다죠. 그때 나름 잘 만들었는데 말이죠. 알약은 PC그린보다 무거워서 좀 그랬습니다. 사실 알약은 나오..

  4. 2008-01-16

    K모바일 기사 원문헤럴드 경제 기사 원문오늘 아침 이 기사를 보고 착찹한 마음을 금할 수 없었습니다.몇가지의 화면들과 따로 노는 기억 속의 편린들이 뒤엉켜 순서 무작위로 정열해 놓고 보니까 꽤 재미난 그림이 되더군요. NHN은 기존의 군웅할거하던 백신계에 단독으로 진출은 못하고 망설이다가 러시아의 ‘카스퍼스키'(오대리의 아는 분도 침 꽤나 튀면서 칭찬하던)와 손을 잡고 ‘PC그린’을 개발하여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해서 한동안 이리저리…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