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명의를 쓴다는 것

다 좋습니다. 국정원 직원 정도 되는 것도 아니겠지만 일단 자신의 신분이 노출되는 건 꺼리는 분들이 있을 수는 있으니까요. 그런데 물건을 살 때, 아니 이번에 카페에서 진행하고 있는 행사의…

4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