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카페

By | 2006년 09월 20일

Round 1. Fight!

정책 편의적 발상으로 그렇게 했다면 분명 후회하게 만들어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잘 해준 것도 없으면서, 사람 열이나 받지 않게 해주던가.

불쌍한 상담원만 오만가지 소리 다 들었지만, 뭐 어쩌겠습니까. 이 포스팅을 빌어 사과 말씀을-
대신 건의해주신다는 건 분명히 건의해주세요.

아 스팀 받아.

2 thoughts on “네이버 카페

너른호수에 답글 남기기 응답 취소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16 + 11 =